MBTI 유형 별 ‘받아들이기 어려운 사실’ #1 : 네이버 블로그


여기서 흥미로운 점은 어떤 일을 대하는데 있어서,

현재까지 검증된 방법만을 따라가려고 하는 유형이 ISTJ, ISFJ라는 것이고, 결국 이들은 무리하게 무언가를 시도하려고 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INTP와 ISTP의 경우 논리체계를 구축하는데 장점이 있기는 하지만, 100% 로직기반으로 구축하지 못하고 감정적 의견이 내포된 내용을 걸러내지 못하고 그 내용이 논리체계에 구축한다는 점도 흥미롭다.

‘사람에 대한 연구’를 위해서는 나름 MBTI는 괜찮은 도구인거 같다.

http://m.blog.naver.com/kaname017/220738734342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