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십년 동안 전문가가 안되는 비결


출처: http://agile.egloos.com/5166038

NDM과 HB의 두 수장이 최근 논문 하나를 공동저술, 출판했습니다. 직관적 전문성의 조건(Conditions for intuitive expertise: a failure to disagree)이라는 제목입니다. 두 사람이 같이 논문을 썼다는 사실만으로도 뉴스감입니다. 적어도 두 학파 중 하나에 몸을 담고 있었던 사람에게는 놀라움이죠. 공산주의와 민주주의의 대표가 악수하는 사진 같은 상징성이 있는 겁니다.

두 사람은 믿을 수 있는 직관이 형성되려면 조건이 있다고 동의합니다. 그리고 그 조건으로 두가지를 듭니다. 유효성(Validity)과 피드백(Feedback)입니다.

유효성이란 직관이 적용되는 영역에 어느 정도 예측가능한 인과관계가 형성될 수 있어야 한다는 겁니다(불확실성과는 다른데 예컨대 포커 게임에서는 전문성이 형성될 수 있습니다). 이게 떨어지는 분야는 장기적 정치 판도 예측과 주가가 대표적입니다. 실제로 두 가지 모두 실험을 했습니다. 역사나 정치학의 전문가들이나 일반인이나 장기적인 정치 판도를 예측하는 데에는 별 차이가 없었습니다. 주가(개별 주식에 대한)도 펀드 매니저나 원숭이나 큰 차이가 없거나 혹은 전문가가 더 못했습니다.

피드백은 자신이 내린 직관적 판단에 대해 빨리 피드백이 주어지고 이를 통해 학습할 기회가 주어지는 환경이냐 하는 걸 말합니다. 이게 부족한 직업으로는 공항의 보안검사대 조사원을 들 수 있습니다. 자신이 오늘 얼마나 실수를 했는지 아는 방법이 거의 없기 때문입니다. 즉, 내가 오늘 가방에서 칼이나 액체물질을 얼마 찾았는지는 알아도 내가 놓친 건수는 모릅니다. 한번 놓치면 영영 빠빠이거든요.

수십년 동안 한 가지 일을 하면서 전문가가 안되는 비결이 있다면 유효성과 피드백이 부족한 환경(예컨대 복잡한 상황에서 뒤죽박죽으로 일하거나 내가 오늘 실수한 것을 몇 달 뒤에 알거나 혹은 영영 모르거나)에서 일하는 겁니다. 그것이 요체이지요.

Advertisements

One thought on “수십년 동안 전문가가 안되는 비결”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