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A Engineer의 능력이 developer의 능력보다 떨어져 보이는 이유?


QA Engineer는 developer보다 역량이 부족하다고 생각하는 회사들이 꽤 되는 것 같다. 그렇다고 developer가 verify를 할 능력이 되느냐면 그것도 아닌거 같고, 그래서 verification에 다들 관심이 많은 것 같다.

어떤 QA Engineer에게서 이런 고민을 들은 적이 있다. 인터페이스 시험을 하는데에 어려움이 있다. 무슨 무슨 시험을 하는게 어렵다. 어떻게 하냐..

설계한 것을 들여다봤다. 일단 QA engineer의 입장에서 보면 어려움이 이해가 된다. 다른 사람이 만들어놓은 것이 art도 아니고 엄청 복잡하게 만들어놨는데, 설명하는 문서도 없고 그거 이해하기가 쉽지 않을 것이다.

그런 난해한 것으로 시험을 하라는데 이해도 안되는 것을 어떻게 시험할 수 있겠는가? 당연히 못하는 것이 자연스러운 것이고 당연한 것이다.

그럼 방법은 없는가? 있다. review에 참여해야 한다. 참여해서 작성자에게 그 내용의 의미를 물어봐야 한다. 그리고 QA engineer의 관점에서 그 문서를 검토해야 한다. review가 단순히 서류상으로만 존재하게 해서는 안된다. review가 통과된 산출물에 대해서는 QA engineer가 test를 수행하는 것에 책임을 져야 한다. 만약 test를 못할 것 같으면 review에서 강하게 태클을 걸고 설계상의 문제점들을 지적할 수 있어야 한다.

검토 회의에서 치고박고 싸우라는 의미가 아니다. 개발자는 순수 개발 관점에서 설계를 하겠지만, 그 설계가 검증이 용이한지, 아니면 유지보수나 사용편의성이나 그런 다른 관점에서 괜찮은 quality인지를 누군가가 봐줘야 하는데 그 역할을 관련 이해관계자가 해야 한다. 그 이해관계자 중 하나가 QA engineer이다.

QA engineer의 능력이 발휘되도록 하기 위해서라도 review는 반드시 해야 한다.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